샤오미 공기청정기 프로 출시, 전작과 달라진 점은?


미세먼지 문제가 계속해서 심각해짐에 따라서 관련 상품도 다양하게 등장하고 있는데요. 가성비로 무장한 샤오미는 전작에 비해 용량과 범위가 늘어나고,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공기 청정기 미 에어 프로를 출시하였습니다.



샤오미 공기청정기 미 에어 프로는 어떻게 달라졌나?


샤오미의 공기 청정기는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통해서 실시간으로 공기의 품질을 알 수 있으며, PM2.5를 사용하여 입자 물질에 대한 농도 규모를 측정하고, 온도와 습도까지도 측정이 가능합니다.



디스플레이 주위에 위치한 LED 링은 공기 품질에 따라서 초록색에서 붉은색으로 색깔이 변화하며, 조명의 밝기는 시간대에 따라서 자동으로 조절이 됩니다.



미 에어 프로는 미 에어2보다 훨씬 큰 용량을 가지고 있으며, 제품의 사이즈는 735x200x260mm이며, 무게는 9.7kg입니다.



제품은 60 평방 미터의 방을 효율적으로 다룰 수 있는 용량이며, 전작이었던 미 에어2의 37 평방 미터와 비교하면 얼마나 용량이 커졌는지 쉽게 알 수 있습니다.



제품은 시간 당 깨끗한 공기 공급 속도(CADR)가 500 큐빅 미터에 이른다고 하며, 전작의 310 큐빅 미터와 비교하면 훨씬 개선된 것임을 알 수 있는데요. 


또한, 레이저 입자 센서를 가지고 있어서 보다 정확한 공기 품질을 검출해낼 수 있으며, 0.3 마이크론 크기에 이르는 입자를 포착할 수 있다고 합니다.



3겹의 360도 필터를 탑재하고 있으며, PTE 프리 필터, EPA 필터, 카본 필터까지 제공합니다. 미 에어2처럼, 와이파이 기능을 가지고 있으며, 안드로이드와 iOS 환경에서 미 홈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 원격으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. 



또한, 가족 구성원과 컨트롤을 공유할 수 있고, 자동, 야간(수면), 수동 모드 3개의 작동 모드를 제공합니다. 타이머를 설정할 수 있으며, 필터를 교환할 때를 알림 받을 수 있습니다.


제품의 가격은 1,499 위안(약 25만원)으로, 온라인 스토어에 11월 11일 자정부터 판매가 시작될 예정입니다.



실내 미세 먼지 측정! 미 PM 2.5

미 PM2.5 디텍터는 공기 품질 모니터이며, 올레드 디스플레이와 색상 표시기 기능을 갖추고 있습니다. 디스플레이는 PM2.5 농도 및 시간을 표시하여 주며, 시간에 맞추어 조명의 밝기를 자동으로 조정합니다.



휴대용 사이즈인 미 PM2.5 디텍터의 크기는 62x62x37mm이며, 무게는 100그램입니다. 이 디텍터는 집에서도 사용이 가능하고, 휴대하면서 가지고 다닐 수도 있는데요. 배터리의 수명은 2-3시간입니다. 제품은 미 에어 프로, 미 에어2, 미 에어와 호환이 가능합니다.



내장된 레이저 입자 센서를 갖추고 있어서 0.3 마이크론 크기의 입자까지도 포착해냅니다. 사용자들은 미 PM2.5 디텍터에 스마트폰을 통해서 접근할 수 있으며, 히스토리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. 


미 PM2.5은 12월 달에 399 위안(약 6만 7천원)의 가격으로 판매가 시작될 예정입니다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댓글(0) 트랙백(0)

Designed by CMSFactory.NET